이전과 통화 시장

우리 모두가 알고 있듯이 이전 과정에서 고려해야 할 중요한 부분이 많다. 생활용품의 물리적인 제거에서부터, 아이들을 새로운 학교에 정착시키는 것 까지, 이전투구 목록에 체크해야 할 항목들이 끝없이 많아 보인다. 그러나 통화 전문가로서 우리는 직원들의 지역화폐의 모든 중요한 구매가 종종 간과되고 있다는 것을 계속해서 발견한다.

해외 부동산을 매입하기 위해 일시금을 송금하든 아니면 매달 단순히 미 달러화 급여를 해외로 송금하든 간에, 우리는 일반적인 기업 관행은 국제적인 임무나 영구적인 움직임의 이런 측면으로부터 다소 떨어져 있는 것을 경험했다. 그러나 직원들이 자신의 달러를 해외로 어떻게 옮길 것인지 스스로 결정하기 위해 은행을 맹목적으로 사용하도록 허용하는 것은 비용이 많이 드는 실수일 수 있다!

통화시장의 변동성은 부정할 수 없고 피할 수 없는 일상적인 일이다. 하루 매출액이 15억달러를 넘고, 시장이 어떤 방향으로 움직일지 헤아릴 수 없는 많은 요소들이 작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100% 정확도로 통화를 예측하는 것은 상품권현금교환 불가능하다. 대기업은 시장 전문가를 고용하여 경영하고 있지만…

이 글은 카테고리: meningitis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고유주소를 북마크하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